검색 방법   
제목: Sorry Mama (어느 가장의 일기)
가수: 데프콘 (Defconn)

ah~ ya~ 삶이란 무엇인지?

(과거)
Hey Mama 나 진짜 못살겠어요 세상은 나한테만
늘 불공평한 것 같아요 맞아요 아파요 맘이 많이 아파요
아무리 참아도 내 맘에 들지 않는 현실이 그냥 확 와요

(현재)
어렸을때는 아부 이런거 몰랐는데
이젠 해보니깐 좀 입맛에 딱 맞는게
선배를 잘 만나야 한방에 쑥쑥커
쭉쭉뻗어 나가야 불붙어 그래야 내집장만도 좀 꿈꾸죠

예쁜와이프 토끼같은 자식들 때문에
남에게 밟히지 않으려 어금니를 꽉 깨물게
되요 되요 되요 되요 나는 되요
누군가는 피도 눈물도 없이 산다는 말을해도

남을 이해하거나 또는 지배하거나
둘중의 하나를 고르라면 당연히 지배자역활
과거는 집에다 보관해 이게 다 시대가 변한
탓인걸 누군들 안이럴까? 결국 다 남인걸

Song)
Hey Mama
(내가 쓰러지지 않게 날 위해 기도해줘요)
Hey Mama
(아무도 없으니깐 제발 날 위로해줘요)
Hey Mama
(눈물을 기대하지 마세요 이런 내게서)
Hey Mama
(삶이란 얽히면 더 복잡한 미로네 계속)

미래)
불의를 봐도 참고 라이벌 관계에 집착하고
당차고 너그러운척 위장하고 상대를 짓밟아도
세상사는 법칙이야 원래 다 이런거라고
그렇게 찝찝한 맘을 날려버리곤하죠

가진게 늘었으니 이젠 지켜야겠고
나보다 남이 훨씬 더 많이 잃어야겠고
그래! 시간은 길어야겠고 먼 미래에 맞딱드릴 노후?
그저 잘 키워낸 통장만 믿어야겠고

눈물을 훔치기로 유명한 휴먼다큐채널을
보면 마음이 이상해져 그날은 꼭 술로 밤을 채워
간을 게워내도 속이 후련하지 않을 때면 매번
아랫사람들에게 화풀이를 뱉어내죠

Hey Mama 한번뿐인게 사람 인생인데요
남을 바라볼 시간이 어딨나요 나 그러기 싫네요
늘상 실패로 살아오다 이제야 자릴 잡았어
붙잡지 말아요 더 잠이 안와요 난 아직 작아요

Song)
Hey Mama
(내가 쓰러지지 않게 날 위해 기도해줘요)
Hey Mama
(아무도 없으니깐 제발 날 위로해줘요)
Hey Mama
(눈물을 기대하지 마세요 이런 내게서)
Hey Mama
(삶이란 얽히면 더 복잡한 미로네 계속)

먼 미래)
자식들 등록금에 허리와 등이 바짝 휘고
얘네들 결혼하면 내집도 아마 토막날지도
몸이 고장나면 안될텐데 전과 달라 피로
쉽게 찾아온 뒤로 눈도 침침하다 싶고
Hey Mama 나 진짜 못살겠어요 세상은 나한테만
늘 불 공평한것같아요 맞아요 아파요 맘이 많이 아파요
아무리 참아도 내 맘에 들지 않는 현실이 그냥 확 와요

Song)
Hey Mama
(내가 쓰러지지 않게 날 위해 기도해줘요)
Hey Mama
(아무도 없으니깐 제발 날 위로해줘요)
Hey Mama
(눈물을 기대하지 마세요 이런 내게서)
Hey Mama
(삶이란 얽히면 더 복잡한 미로네 계속)

Hey Mama (Sorry Mama Sorry Mama)
Hey Mama (이젠 지쳤어요 이젠 지쳤어)
Hey Mama (눈물을 기대하지마세요 이런 내게서)
Hey Mama (이젠 지쳤어요 이젠 지쳤어)
씨제이이앤엠주식회사에서 제공했으며, 엠넷닷컴회원이



-----------------
Sorry Mama (어느 가장의 일기)
데프콘 (Defconn)

가수
제목
정확한 가수,제목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.

인기 가사 TOP 100  연도별 인기 가사  라디오 방송 듣기
Copyright ⓒ 좋은 가사 검색, 2024 (가요,팝송 가사검색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