검색 방법   
제목: Bye Bye Bike
가수: 이루펀트


남들보다 더 느끼고 싶은 건
시간의 흐름이 아닌 바로 이 순간
망가짐과 두려움 이딴 것 말고
여전히 청춘을 걷고 있단 것
남들보다 더 느끼고 싶은 건
시간의 흐름이 아닌 바로 이 순간
소년에서 난 어디로
더 이상 두렵지 않아 이제 청신호
하늘을 달리는 꿈을 꾸기 시작해
두 바퀴는 내 두 다리가 됐지
모두들 불안하다 다치지말라
조심히 타라고 걱정하는 말을 했지
답답한 공기를 뿌리치고 달릴 땐
진짜 하늘을 나는 기분이었으니
누구도 나를 말릴 수
없다고 느꼈겠지
그건 내게 행운이었겠지
계속 빨라지는 속도를
멈출 수가 없어
기도만 거듭했지
레버를 더 빨리 당겼다면
아마 내 손을 잡은 건
피터팬과 웬디
파편이 튀고 무릎이 다치고
두 팔을 짚고는 제대로 앉지도 못할
지독한 고통 역시도
내겐 젊음인거겠지
goodbye 나의 낡은 운동화
부서진 여름아
누가 이제는 나 대신
그 밤을 달릴까
안녕 나의 친구야
여름날의 축축함도 등 뒤로
날려버렸던 붕붕카
그 어떤 달콤함 이란 이름의 초대장
밤 공기와의 kiss time
스쿠터 앞으로 다가오는 자동차
눈 앞이 아니라 그보다 더 앞만
바라보면서 달리던 오토바이는
현실로 돌아오자마자
멈춰서고 말더라
짧은 시간이었겠지 뭐
몸이 떠오르고 비대칭꼴로
남겨진 상처
VICTORY라도 보내듯이
V자로 접힌 오토바이
행복한 여름 위해 장만한 녀석을
반 값에나 팔아버린 그 해 겨울
허전한 기분에 손으로 세어봤네
아직 내게 남은 젊음이란 것들
두 바퀴로 불안하게 달린 수만킬로
어떤 날 어떤 차 또는
어떤 길로 달려도
여전히 불안하겠지
그건 내게 젊음이었겠지
goodbye 나의 낡은 운동화
부서진 여름아
누가 이제는 나 대신
그 밤을 달릴까
안녕 나의 친구야
스쿠터 엔진은 달려달려
이 길은 예전과 똑같진 않아
널 이제 보낼래 안녕안녕
함께했던 시간들만 간직하며
스쿠터 엔진은 달려달려
이 길은 예전과 똑같진 않아
널 이제 보낼래 안녕안녕
함께했던 시간들만 간직하며
goodbye 나의 낡은 운동화
부서진 여름아
누가 이제는 나 대신
그 밤을 달릴까
안녕 나의 친구야

Tweet

-----------------
Bye Bye Bike
이루펀트



가수
제목
정확한 가수,제목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.

인기 가사 TOP 100  연도별 인기 가사  라디오 방송 듣기
Copyright ⓒ 좋은 가사 검색, 2024 (가요,팝송 가사검색)